문체부 시, 도 체육국장들과 체육계 인권 보호방안 논의
  • 우지혜 기자
  • 승인 2020.07.28 14: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체부 제2차관 주재 시·도 체육국장 회의 개최
회의를 진행하는 최윤희 제2차관
제공: 문화체육관광부

[문화뉴스 MHN 우지혜 기자] 문화체육관광부(이하 문체부) 최윤희 제2차관(특별조사단장)이 28일 오전 10시, 체육계 인권 보호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시·도 체육국장 회의를 개최했다.

이번 회의에서는 문체부가 현재 수립하고 있는 체육계 인권보호 대책에 대한 지자체의 의견을 수렴하고, 각 시·도의 자체적인 인권보호 조치와 계획 추진 상황 등을 공유했다.

특히 올해 초 민선 지방체육회 출범 이후 지방 체육회의 인권보호 등 변화된 환경을 폭 넓게 살폈다.

최윤희 차관은 “고(故) 최숙현 선수 사망으로 드러난 체육계의 고질적인 인권침해 행태와 그 배경에 있는 성적중심주의 문화를 타파하기 위해 제도 개선과 함께 인식과 문화의 변화가 필요하다.”라며, 각 지자체의 협조와 자체적인 점검, 개선 노력을 당부했다.

 

--

문체부 시·도 체육국장들과 체육계 인권 보호방안 논의

문체부 제2차관 주재 시·도 체육국장 회의 개최







 
MHN 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