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지역협력연구센터, 한국산업기술대에 문 열어 '기계 가공 연구'
  • 김종민 기자
  • 승인 2020.10.14 16: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흥 한국산업기술대학교 지역협력연구센터 14일 개소식
‘다중소재 가공기술 혁신연구센터’ 운영
사진 제공=경기도청

[문화뉴스 MHN 김종민 기자] 올해 경기도의 새로운 지역협력연구센터(GRRC)로 선정된 ‘한국산업기술대학교 다중소재 가공기술 혁신연구센터’가 14일 오후 개소했다.

‘경기도 지역협력연구센터(GRRC)’는 연구개발(R&D) 인프라가 부족한 중소기업 지원을 위해 도내 대학 및 연구소와 참여기업을 연결, 기술개발 활동을 지원하는 산학 협력 모델이다.

이번에 문을 연 한국산업기술대학교 다중소재 가공기술 혁신연구센터는 수송기계 경량화용 다중소재 응용, 적층 및 접합 기술개발 등 기계제조 분야를 연구한다. 센터에서 중점적으로 다룰 ‘다중소재 가공기술’은 금속이나 고분자 등 서로 다른 물성을 갖는 소재를 기계·화학·열적 공정을 통해 조합하는 기술로, 단일 소재에서는 힘든 기능 및 성능을 구현할 수 있다.

특히 다중소재 가공기술은 최근 자동차, 첨단 디스플레이 등 주력산업에서 미래형 핵심기술로 활용되고 있어, 이를 기반으로 시흥 등 경기남부지역 자동차 분야 등을 지원할 것으로 기대된다.

도는 지난 1997년부터 ‘지역협력연구센터(GRRC)’ 사업을 시작한 이래 올해까지 총 1,730개 과제를 지원, 논문 3,058편, 전문인력 양성 1,762명, 특허 559건, 기술이전 534건, 기술실용화 716건 등의 성과를 거둬왔다.

현재 도내에는 올해 선정된 한국산업기술대학교, 한양대 에리카캠퍼스를 포함 총 10개 대학에서 지역협력연구센터가 운영 중이다.

----

경기도 지역협력연구센터, 한국산업기술대에 문 열어 '기계 가공 연구' 

시흥 한국산업기술대학교 지역협력연구센터 14일 개소식
‘다중소재 가공기술 혁신연구센터’ 운영





 
 



 
MHN 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