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풀타임' 토트넘, 유로파 2차 예선 역전승
  • 정지윤 기자
  • 승인 2020.09.18 11: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토트넘, 2-1 역전승
손흥민 평점 6.1...팀 내 두 번째로 낮은 평점
볼경합 펼치는 손흥민 [사진=연합뉴스]
볼경합 펼치는 손흥민 [사진=연합뉴스]

[문화뉴스 MHN 정지윤 기자] 토트넘이 유로파리그 2차 예선에서 역전승했다. 손흥민은 풀타임을 소화했지만 공격포인트를 올리지는 못했다.

토트넘은 18일(한국시간) 불가리아 플로브디프의 로코모티프 플로브디프 스타디움에서 열린 로코모티프 플로브디프와 2020-2021시즌 UEFA 유로파리그 2차 예선 단판 승부에서 2-1로 이겼다. 이로써 토트넘은 유로파리그 3차 예선 진출을 확정했다.

전반에는 양 팀 모두 골문을 열지 못했다. 전반 1분 손흥민의 왼발 슈팅이 상대 골키퍼에게 막히며 아쉬움을 삼켰다.

후반에도 한동안 골 침묵이 이어지는 듯 했으나, 플로브디프 선수 두 명이 후반 중반 퇴장당하면서  토트넘은 가까스로 골을 만들었다.

후반 선제골을 터뜨린 건 플로브디프였다. 후반 26분 루카스 살리나스의 코너킥을 게오르기 민체프가 헤딩 슛으로 연결해 골망을 흔들었다. 

위기에 빠진 토트넘은 공격 숫자를 늘렸고, 후반 35분 동점을 만들었다. 상대 수비가 득점으로 연결되는 공을 손으로 막아 페널티킥을 얻었다. 키커로 나선 케인이 침착하게 차 넣어 1-1로 승부를 원점으로 만들었다.

이 과정에서 플로브디프 선수 2명이 퇴장당하면서 토트넘이 수적 우세를 점했고, 후반 40분 루카스 모라가 찔러준 패스를 은돔벨레가 골 지역 정면에서 왼발로 마무리해 역전 결승골을 터뜨렸다.

결국 토트넘은 후반 혼돈 속에서 2골을 넣으며 유로파리그 3차 예선을 진출을 확정했다.

경기가 끝난 뒤 후스코어드닷컴은 손흥민에게 팀 내에서 두번째로 낮은 평점 6.1을 줬다.

케인이 양 팀에서 가장 높은 평점 7.6을 받았고, 결승 골을 넣은 은돔벨레는 평점 7.1을 받았다.

-----
'손흥민 풀타임' 토트넘, 유로파 2차 예선 역전승
토트넘, 2-1 역전승
손흥민 평점 6.1...팀 내 두 번째로 낮은 평점





 
 

관련기사


 
MHN 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