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폰12, 액정 손상 적은 다이아몬드형 탄소 코팅 적용하나
  • 문정환 기자
  • 승인 2020.10.09 14: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갤럭시 노트20에 탑재된 고릴라 글래스 빅투스 적용 예정
긁힘 방지 기능 위해 다이아몬드형 탄소 코팅(DLC)도 탑재될 수 있어
아이폰 12 렌더링 이미지 [출처 = 폰아레나]
아이폰 12 렌더링 이미지 [출처 = 폰아레나]

[문화뉴스 MHN 문정환 기자] 10월 출시예정인 아이폰12가 갤럭시 노트 20에 탑재된 고릴라 글래스 신제품과 충격에 강한 다이아몬드 코팅(DLC)이 더해져 액정 파손이 적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미국 IT매체 폰아레나는 "애플은 향후 고릴라 글래스 위에 다이아몬드형 탄소코팅(Diamond-like Carbon, DLC)을 사용할 수 있다"고 말했다.

고릴라 글래스 빅투스(Gorilla Glass Victus)는 삼성전자 갤럭시 노트 20에 탑재된 것으로 최대 2m의 낙하를 견딜 수 있도록 강도를 높여준다. 지난 7월 코닝이 발표한 제품으로 전작 고릴라 글래스6 대비 스크래치 저항도가 2배 향상됐다. 삼성전자가 지난 8월 출시한 갤럭시노트20 울트라에 세계 최초로 탑재됐다.

고릴라 글래스 빅투스 [출처 = 코닝]
고릴라 글래스 빅투스 [출처=코닝]

고릴라 글래스 빅투스는 긁힘 방지 기능이 완벽하지 않기 때문에 애플이 미래의 아이폰 디스플레이를 위해 다이아몬드형 탄소 코팅을 적용할 수 있다고 알려졌다.

로버트 카스텔라노 대표는 "애플은 긁힘 문제를 위해 고릴라 글래스에 DLC를 추가할 것을 검토하고 있다"고 말했다.

올스테이트 자회사 스퀘어트레이드의 2018 년 11월 연구에 따르면 스마트폰의 손상 중 금이 간 화면이 가장 일반적인 손상 형태이며, 긁힌 디스플레이와 작동하지 않는 배터리가 그 뒤를 이었다. 따라서 DLC가 탑재된다면 아이폰 구매 희망자에게 희소식이 될 것이다.

폰아레나는 "적어도 3개의 주요 회사가 고릴라 글래스 또는 규산 알루미늄 유리를 다이아몬드와 같은 물질로 코팅하는 방법을 개발했다"고 말했다.

DLC는 다이아몬드의 전형적인 특성 중 일부를 나타내는 비정질 탄소 재료의 한 종류이다. DLC를 다른 재료에 코팅하면 낮은 마찰, 높은 경도, 높은 내식성과 같은 특성을 띈다. 다이아몬드 코팅은 화학 기상 증착법(CVD), 이온 빔 증착, 스퍼터링(sputtering), RF 플라즈마 증착 등의 방법에 의해 이뤄진다.

----
아이폰12, 액정 손상 적은 다이아몬드형 탄소 코팅 적용하나
갤럭시 노트20에 탑재된 고릴라 글래스 빅투스 적용 예정
긁힘 방지 기능 위해 다이아몬드형 탄소 코팅(DLC)도 탑재될 수 있어





 
 

관련기사


 
MHN 포토
문정환 기자 | press@mhns.co.kr

독자와 공감을 통해 더 나은 내일을 만들겠습니다.

-최신기사
-인기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