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카이로스' 첫 방송부터 반전 예고... 카이로스 뜻부터 인물관계도, 등장인물까지
  • 경어진 기자
  • 승인 2020.10.26 20: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MBC 새 드라마 '카이로스' 첫 방송 앞두고 반전 전개 예고
카이로스 뜻부터 인물관계도, 등장인물까지 누리꾼 관심 쏠려
신성록-이세영-남규리-안보현 출연... 26일 밤 9시 20분 첫 방송

[문화뉴스 MHN 경어진 기자] '카이로스'가 첫 방송부터 짜릿한 전개를 예고했다.

26일 밤 첫화가 방송되는 MBC 새 월화미니시리즈 '카이로스'에서는 김서진(신성록 분)과 강현채(남규리 분)가 싸늘한 긴장감을 선사한다고 제작진은 밝혔다.

MBC 새 드라마 '카이로스'가 26일 밤 첫 방송된다.
자료 제공 : 오에이치스토리, 블러썸스토리

공개된 사진에는 정장 차림의 김서진과 붉은 드레스를 입은 강현채가 심각한 표정을 한 채 앉아있다. 눈시울을 붉힌 강현채와 그녀의 곁에서 안절부절 못하는 듯한 김서진의 표정은 화려한 뒷 배경과 대비돼 궁금증을 자극하는 대목이다.

제작진은 '카이로스' 첫 방송부터 빠른 전개를 예고했다.
자료 제공 : MBC

발빠른 대처 능력과 깔끔한 일처리로 유중건설의 최연소 이사직을 차지한 김서진. 이날은 바이올리니스트인 아내 강현채가 그를 위해 유중건설이 주최하는 연주회 무대에 오른다고.

여기에 제작진은 "하나뿐인 딸 김다빈(심혜연 분)을 둔 화목한 부부에게 찾아온 비극은 어떤 것일지, 그들의 일상을 뒤흔든 사건의 전말은 무엇일지 기대해달라"고 말하며 첫 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자극한다.

MBC 새 월화미니시리즈 '카이로스' 인물관계도
자료 제공 : MBC

한편 ‘카이로스’는 어린 딸이 유괴당해 절망에 빠진 '한달 후의' 남자 김서진(신성록 분)과 실종된 엄마를 찾아야 하는 '한 달 전의' 여자 한애리(이세영 분)가 사랑하는 사람을 구하기 위해 ‘시간을 가로질러’ 고군분투하는 타임 크로싱 스릴러 드라마다.

배우 신성록이 김서진, 남규리가 강연채 역을 맡았다. 한애리는 배우 이세영이 연기한다. 유중건설 인물 서도균은 배우 안보현이 맡았다.

'기회 또는 특별한 시간'을 뜻하는 그리스어로, '기회의 신'을 의미하기도 하는 단어 '카이로스'가 작품 제목인 이유를 주목할 필요가 있을 것으로 보인다. MBC 새 월화미니시리즈 ‘카이로스’는 오늘(26일) 밤 9시 20분 첫 방송된다.

-----

MBC '카이로스' 첫 방송부터 반전 예고... 카이로스 뜻부터 인물관계도, 등장인물까지

MBC 새 드라마 '카이로스' 첫 방송 앞두고 반전 전개 예고
카이로스 뜻부터 인물관계도, 등장인물까지 누리꾼 관심 쏠려
신성록-이세영-남규리-안보현 출연... 26일 밤 9시 20분 첫 방송





 
 

관련기사


 
MHN 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