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TS 소속사 빅히트 청약 58.4조 몰렸다...경쟁률 607:1
  • 유수빈 기자
  • 승인 2020.10.06 18: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역대 최대 증거금 '카카오게임즈' 이어
"공모가 다소 높다"는 의견
BTS / 출처=빅히트
BTS / 출처=빅히트

[문화뉴스 MHN 유수빈 기자] 6일 국내 주식시장 오후 4시 마감 기준으로 빅히트의 증거금은 58조4천237억원, 통합경쟁률은 606.97: 1을 나타냈다.

그룹 방탄소년단(BTS) 소속사 빅히트 엔터테인먼트의 코스피 입성을 앞두고 일반 공모주 청약에 이처럼 몰린 것이다.

앞서 청약 첫날인 전날 4개 증권사에 모인 빅히트 청약 증거금은 총 8조6천242억원이었다.

그러나 청약 이튿날에만 약 50조원이 청약 계좌로 쏟아져 들어오면서 결국 카카오게임즈의 증거금 기록을 거의 따라잡았다.

증거금은 SK바이오팜(30조9천899억원)을 훌쩍 넘어섰으나 역대 최대인 카카오게임즈(58조5천543억원)기록에는 1천306억원 모자랐다.

그러나 경쟁률의 경우 SK바이오팜의 323.02: 1을 웃돌았으나 카카오게임즈의 1천524.85: 1에는 한참 못 미쳤다.

한국투자증권 관계자는 "카카오게임즈와 비교했을 때 자금 유동성의 측면에서는 크게 다르진 않다"라며 "공모가가 높다 보니 들어온 금액은 비슷해도 경쟁률은 낮게 나온 측면이 있다"라고 설명했다.

이날 이틀간의 일반 청약을 마무리한 빅히트 엔터테인먼트는 오는 15일 유가증권시장에 상장한다. 

공모가는 13만5천원, 공모가 기준 시가총액은 약 4조8천억원이다.

 

출처:연합뉴스

---

BTS 소속사 빅히트 청약 58.4조 몰렸다...경쟁률 607:1

역대 최대 증거금 '카카오게임즈' 이어
"공모가 다소 높다"는 의견





 
 



 
MHN 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